​점심시간에 외출할 일이 있어서..

고현버스터미널 쪽으로 나갔다가. 요즘 계속 명동칼국수가 생각나기도 해서..

전에 봤었던 칼국수집이 생각나서 오늘 점심에 가봤다.

칼국수 가격 6,000원이면 싼건 아니지만..그래도 먹고싶으니까..

만두도 궁금해서 먹어보고 싶었지만 양이 꽤많다.

내가 적은양이 아닌데..저기 나온 저 밥을 반정도 남겼다.

생각보다 국수면발이 흐물흐물하다고 해야할지 부드럽다고 해야할지..

근데 신기한건 그 와중에 쫄깃하다..겉으로는 힘이 없어보이는데 씹으면 쫄깃해서 살짝 놀랐다.

칼국수 맛은 보통. 사실 먹고나서 좀 느끼하다는 생각이 들기도했는데 왜지..김치가 겉절이였으면 더 좋았을거 같지만 뭐..아쉬운데로 먹을만 했다.

생각했던 것보다 내입에는 확! 와닿지는 않았는데. 사람들이 계속 줄을 지어 들어왔다.

그래도 시덥잖은 체인 국수집보다는 나은듯..칼국수 생각나면 그래도 다시와서 먹어야지.

위치는 고현 부산은행 근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고현동 | 삼돌이해물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Lilli J. 릴리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