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에 내려온지 한달이 좀 넘었다.

일이 너무 바빠서 내려오고 아직 한번도 집엘 가지도 못하고 이러고 살고있다.

그사이 친구가 한번 가족들이 한번 내려오셔서 그나마 덜 외롭다.

대구중에도 지금 내가 있는곳이 화원읍 이란곳인데..대구사는 사람들한테 화원에 있다고 하면..다들 웃으며 위로를 해준다.

처음엔 그게 뭔지 몰랐는데..살다보니 알겠어..흑..ㅋㅋㅋㅋ..

우선 화원엔 스타벅스가 없다..내 블로그를 살펴보다보면 알겠지만 난 스벅덕후다..슬프다..흑.

투썸플레이스가 하나 있는데 거긴 좀 많이 걸어야 해서 잘 안간다..아..커피..흑..커피..

그러다 가게된곳이 "커피그리기"다..주택가 들어가기 전 대백마트앞에 있다..

 

겉에서 보기에 좀 이상한거 같아서 한동안 안가다가..처음 가봤는데..

세련된 인테리어는 아니지만 그래도 나쁘지 않다..

 

 

네개정도 테치블이 있는데..

퇴근하고 커피가 생각나서 갈때마다 아주머니들 혹은 학생들이 두세테이블씩은 차지하고 있다.

이분들도 나처럼 커피 혹은 휴식공간이 필요한듯..

 

사실 그다지 싼가격의 커피는 아니다..

아이스 아메리카노가 3천원..내가 좋아하는 스타벅스에 비하면 비싼 금액은 아니지만..이디야라 생각하면..싸진 않다..

그래도 커피가 생각나면 꼭 들르게 되는 곳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달성군 화원읍 | 커피그리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Lilli J. 릴리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