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를 구입하고 한번도 세차한적이 없어서 손세차를 맡겼다가.

저녁시간을 놓쳐서 뭘 먹을까 주변을 둘러보다.

강렬한 간판이 눈이 들어와 가게된 대구 2호선 대명역 2번출구 근처 "야로짬뽕"집.

저녁이라 저 붉은 간판이 더 눈에 띄었다.

 

원래 이런집이 더 맛있을거라는 나름의 신념(?)이 있어서..

고민없이 들어갔는데.

내부는 그냥 보통 허름한 중국음식점이다.

 

밖에 작은 홀이 하나있고 방도 있다.

저녁시간인데도 동네사람들이 꽤 있는걸보니 맛집이 맛는것 같다는 기분좋은 생각..ㅋㅋ

 

배가 너무 고파서 나오자마자 얼른찍고 바로 먹었는데. 맛있다..역시..

국물이 엄청 깔끔하다..라유를 쓰지않는다고 적혀있었는데 그래서 그런가 그냥 얼큰하고 담백하다.

오뎅도 한꼬치 주는데 재미있다..

짬뽕이 생각날때 다시 꼭 와서 먹어야지..

 

 


 

대구 숙소로 돌아가는 길에..

지하철을 탔는데..

대구 지하철은 저렇게 동그란 토큰같이 생긴 승차권을 준다..

너무 귀여워서 찍었다..

탈때는 카드처럼 저기 카드인식하는 부분에 대면 되고 나갈때는 ㅎㅎ..

동전통같이 생긴 구멍에 넣으면 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6동 | 야로짬뽕전문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Lilli J. 릴리워니